AI, 베스트셀러를 예측한다?

당신이 쓴 글이 베스트셀러가 될 확률을 AI가 미리 알려준다면? 꿈만 같은 이야기처럼 들리지만, 이제 현실이 되었답니다!

AI, 문학의 세계에 도전장을 내다

작가의 길은 정말 험난하죠. 수천 명의 작가 중 단 0.5%만이 베스트셀러 작가가 된다고 해요. 심지어 T.S. 엘리엇같은 대문호도 조지 오웰의 ‘동물농장’을 거절했다니, 얼마나 어려운 일인지 짐작이 가시나요?

하지만 이제 AI가 이 어려운 문제를 해결하려 나섰어요! 조디 아처와 매슈 조커스라는 두 과학자가 만든 ‘bestseller-ometer’라는 AI 알고리즘이 80% 이상의 정확도로 다음 베스트셀러를 예측한다고 하네요. 무려 2017년 기사에 나오는 이야기입니다. (https://datafloq.com/read/using-big-data-ai-can-predict-next-bestseller/)

img 1421 1

25,000권의 소설, AI의 먹이가 되다

이 두 과학자는 무려 25,000권의 소설을 분석했대요. 그리고 2,799개의 특징을 찾아냈죠. 이걸로 AI를 훈련시켜서 베스트셀러를 찾아내는 거예요. 마치 책의 DNA를 분석하는 것 같지 않나요?

하지만 모든 사람이 이 아이디어를 좋아하는 건 아니에요. 어떤 사람들은 이런 방식으로는 정말 새로운 아이디어를 발견할 수 없다고 비판하기도 해요. “숫자로 그림 그리기”처럼 문학이 재미없어질 거라고 걱정하는 사람도 있답니다.

베스트셀러의 DNA를 찾아서

그럼 AI는 어떻게 베스트셀러를 찾아낼까요? 바로 두 가지 중요한 요소를 봤대요:

1. 주제

AI는 소설에 나오는 단어들을 분석해서 어떤 주제를 다루는지 알아냈어요. 마치 단어로 만든 구름을 보는 것 같죠? 이걸로 소설이 어떤 이야기를 하는지 파악할 수 있대요.

2. 감정의 흐름

소설의 감정이 어떻게 변하는지도 봤어요. 마치 롤러코스터를 타는 것처럼 감정이 오르락내리락하는 걸 분석한 거죠.

베스트셀러의 비밀 레시피

그래서 베스트셀러 작가들의 비밀이 뭘까요? 바로 이거예요:

  1. 집중력: 베스트셀러는 보통 3분의 1 정도를 작가가 잘 아는 주제로 채워요. 다니엘 스틸은 가족 이야기, 존 그리샴은 법정 이야기처럼요.
  2. 단순함: 베스트셀러가 아닌 책들은 주제가 너무 많아요. 이건 독자들을 혼란스럽게 만든대요.
  3. 흥미로운 주제: 현대 기술, 일과 직장, 인간관계 같은 주제가 인기 있대요.

(사진설명: 다양한 주제의 책들이 쌓여있는 모습, 그 중 하나가 빛나고 있는 일러스트)

AI, 문학의 새로운 동반자

여러분, 이제 AI가 문학의 세계에도 발을 들였어요. 이게 좋을까요, 나쁠까요? 아마 정답은 없을 거예요. 하지만 분명한 건, 이제 작가들에게 새로운 도구가 생겼다는 거죠.

AI가 베스트셀러의 비밀을 알려줄 수는 있지만, 결국 멋진 이야기를 만들어내는 건 여러분의 몫이에요. AI는 그저 길잡이일 뿐, 여러분의 창의력과 상상력이 진짜 주인공이랍니다!

이제 여러분의 이야기를 들려줄 차례예요. AI의 도움을 받아 여러분만의 베스트셀러를 만들어보는 건 어떨까요? 여러분의 이야기가 전 세계 독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날을 기대하고 있을게요!

댓글 남기기

위로 스크롤